기사를 통해 알게 된, 새 브라우저


컴퓨터가 느리다보니, 이것저것 가볍고 빠른 브라우저가 있다고 하면, 일단 설치부터 한다.


써보니 괜찮네.


누군가의 말을 빌리자면, 미래 지향적이라고 하는데 확실히 여태까지 경험해보지 못했던 UI를 가지고 있다. 그래서 그런지 이것이 편한지 불편한지 아직은 와닿지 않는다. 그냥 빠른 것 하나만은 분명한 사실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페라 네온 브라우저  (0) 2017.01.13
오랜만의 가족 사진 20161208  (0) 2016.12.08
글 쓰는 재미  (0) 2016.11.08
2016-03-27 교회에서 시온  (0) 2016.09.08
2016-03-26 처가댁에서 시온과 장인장모님 공연  (0) 2016.09.08
2016-03-19 은총과 시온  (0) 2016.09.08
블로그 이미지

실버레이 실버레이

흔적... 그것은 자취 그리고 내가 있었다는 기억 세상의 중심은 나!

티스토리 툴바